피부 노화 관리  
 
사실상 피부는 20대가 되면서부터 서서히 노화 현상에 들어가게 됩니다. 그러나 이러한 피부 노화는 유전학적인 측면보다는 햇빛 등의 자외선에 의한 손상이 더 큰 역할을 한다고 할 수 있읍니다.
또한 모든 사람이 피할 수 없이 노화의 길에 들어서지만 20대에 멋진 모습을 보이기 위해 자주 하는 썬텐은 40대 이후에 더 노화된 피부를 가질 수 있음을 생각해야 합니다.
그 만큼 사람이 젊어을 때부터 어떻게 관리하느냐 하는 문제는 피부 노화를 예방하고 치료하는데 있어서 아주 중요한 과제입니다.
 
피부 노화는 과연 무엇일까요?
피부는 노화됨에 따라 잔주름과 주름이 생기게 되는데, 이는 진피내의 교원 섬유가 감소하고 피지 분비의 감소로 피부가 건조해지며 모공이 넓어지고 탄력을 잃어 거칠어지기 때문입니다.
이러한 변화는 자연적인 신체 변화이기는 하지만 자외선에 의한 손상으로 더 빨리 일어날 수 있읍니다. 또한 흡연, 운동부족, 스트레스 질환들이나 너무 빨리 체중을 감량한 이후에 다시 체중이 늘어나는 요요 다이어트(yo-yo diet) 역시 피부 노화를 촉진합니다. 또 피부가 하얀 사람들이 피부가 검은 사람들보다 더 노화가 빠릅니다.

위와 같은 피부의 노화를 막고 피로해진 피부를 더욱 활기차고 건강하게 보이게 하기 위하여 여러 메디컬 스킨케어를 합니다.
가장 간단하게 자외선 차단제를 도포하는 것에서부터 가벼운 필링과 효소가 함유된 크림으로 마스크 등을 하기도 합니다.
그리고 Glycolic acid(일명 AHA) peeling은 피부의 가장 바깥 층을 벗겨 내어 피부의 질감과 색조를 종게 하는데 도움이 됩니다.
이러한 glycolic acid는 가정, 피부 관리실, 피부과에서 사용할 수 있는 농도에 차이가 있으며 이러한 농도에 따라 많게는 일주일에 한번 정도 4~6주간 사용 하다가 이후 매달 혹은 2~3개월에 한번씩 유지 요법으로 하는 것이 좋습니다.
그러나 이러한 노력들이 세월을 완전히 이길 수는 없읍니다. 그런 경우에는 치료의 방법을 사용할 수밖에 없으며, 이런 경우 보톡스 혹은 레스틸렌, 수술 등을 통해서 젊음을 되찾을 수도 있읍니다.
 
     
 
 
 





다음지역정보로찾기 네이버 지역정보로 찾기 야후 거기로 찾기